회원가입 커뮤니티 구인구직 사고팔기 달라스 맛집 문화 관광 업체정보
전체기사 달라스 소식 한국뉴스 미국/국제 스포츠 연예 생활/건강 종교 제보하기
 뉴스 홈 > 달라스구 > 달라스 소식
텍사스 운전 중 문자 금지법
 [2017-06-07 10:49]
텍사스 그렉 애봇(Greg Abbott)주지사가 '운전 중 문자 금지법'에 사인함에 따라 텍사스에서는 오는 9월 1일(금)부터 운전 시 문자사용이 금지되고 첫 적발시 최고 $99, 재발 시 $200의 벌금에 처해진다. 하지만 '네비게이션' 등 다른 인터넷 사용은 처벌에서 제외된다. 지난 6월 1일에 덴톤시에서 발효된 운전 중 문자 금지법에 의하면, 덴톤 시에서 적발 시에는 최대 $500까지 벌금이 부과되고 있다.

작년 텍사스 발생 교통사고 중 20%에 해당하는 10만 9,658건이 '운전 중 부주의'와 연관, 2015년보다 3% 증가했으며 이로 인한 사망자는 455명, 중상자는 3,000명에 달하고 있다.

달라스사랑 핫 클릭
권력과 침묵의 공모자들, 연극계를 성범죄 늪에 빠뜨렸다
이병모 "다스는 MB 것" 실토…MB 3월 소환 유력 검토
2030이 비트코인에 '몰빵'한 이유는...
“구원파 이단이라 하면서, 사실상 ‘구원파적 복음’ 선포”


 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. (자 남았습니다.)

이전페이지로.. 맨위로
최종편집일 : 2018-02-20 (화)
오승환, 텍사스 레인저스 ..
전화사기 또 극성 … 선불..
회사소개     이용약관     개인정보취급방침     고객센터     배너광고